커뮤니티 성남·판교 일자리센터와 함께 희망을 열어보세요!

센터소식

  1. 커뮤니티
  2. 센터소식
  3. 센터소식
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
센터소식 글보기
성남시, 비대면 '디지털 성범죄 모니터' 시민 20명 모집 등록일: 2021-06-04 / 조회수: 69


성남시(시장 은수미)는 오는 6월 21일부터 30일까지 비대면 디지털 성범죄 모니터로 활동할 시민 20명을 모집한다.

재택근무 형태로 불법 사이트나 촬영물을 감시하고, 성남시디지털성범죄피해자 통합지원센터에 신고하는 역할을 한다.

시가 제공하는 성폭력 예방 전문교육을 받은 뒤 기존 활동 중인 모니터링단에 합류해 모두 25명이 온라인 감시 활동을 한다.

비대면 활동 기간은 오는 7월 14일부터 11월 30일까지다.

디지털 성범죄 근절에 뜻이 있는 만 19세 이상의 시 거주자, 학교, 직장 등 성남에 생활권을 둔 시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.

신청은 기간내에 성남시디지털성범죄피해자 통합지원센터 홈페이지(성남디지털모니터링단→ 모니터링단 신청)를 통해 온라인 신청하면 된다.

시는 미성년자 성 착취물 유포방인 ‘n번방 사건’을 계기로 지난해 10월 28일 수정구 태평동에

지자체 가운데 처음으로 ‘성남시디지털성범죄피해자 통합지원센터’를 개소했다,

분야별 7명의 전문가가 디지털 성 착취 피해자, 불법 촬영·유포·협박 피해자를 대상으로

심리상담, 법률지원, 의료기관·경찰 진술 동행, 불법 영상물 삭제 등 문제가 해결될 때까지 통합 지원한다.

센터는 개소 이후 현재까지 7명의 심리상담을 지원하고, 불법 영상물 30건을 삭제했다.